'카츄마'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3.09.09 원주 칠봉 캠핑스토리 캠핑장 후기~ (1)

지난주에 원주 칠봉에 있는 캠핑스토리 캠핑장을 다녀왔습니다.


오래간만에 전식구 (강쥐들 빼고) 출정이여서 준비할거도 많고 그랬었드랬습니다. 간단모드를 지향하지만 그게 잘 되지는 않네요. 일단 디스커버리의 거대한트렁크를 꽉꽉 채워서 가져갔던 캠핑 장비들은 모두 한번 이상은 사용해 본 것 같습니다.



사이트 구축하는데 한시간이 조금 더 걸린 것 같습니다.

간만에 풀 셋팅이네요~



오랜만에 해먹도 쳐 봅니다.



늘 우리 가족을 안전하게 지켜주는 랜드로버 디스커버리4.. 일명.. 디콩이!



그나저나.. 구이바다... 이번에보니까 제꺼가 아니라 다른 분 구이바다랑 바뀌어 있더라는..

어느분과 바뀌었는지는 모르겠으나.. 혹시 주변에 구이바다 바뀌신분 계시면 연락 주세요 ㅋㅋ

사용감이 꽤 있더라고요 ㄷ ㄷ ㄷ ㄷ



작년에 구매한 미니 화로대는 이번에 첫 개시..




간단모드용 라푸마 어프로치 텐트..




역시.. 간단모드용... K2 카츄마 텐트..




간단모드이긴 하지만.. 너무 힘든 텐트 치기...

차라리 이럴땐 루프탑 텐트 처럼 기동성 좋고 펴기도 쉽고.. 잠자리도 쉬운 텐트가 제격이라고 다시한번

생각 합니다...


(간편 모드는 개뿔.. ㅋㅋ

그라운드 시트.. 텐트.. 이너텐트.. 발포매트.. 자충 매트.. 전기요.. 감성매트... 침낭...

여기까지 셋팅하면 30분. ㅋㅋ   보이기에만 간단모드일 뿐.... 실제로는 절대 간단이 아닌...)


간단모드 텐트이기는 한데... 바닥 공사 하는데 들으는 노력이 너무 심해요.. 비추 비추..

루프탑 텐트가 짜앙!!!!!



사이트 구성을 마치고... 짬뽕을 한그릇 끓여서 먹어 봅니다. 

캠장에서는 뭘 해 먹어도 맛이 나지요 ^^



간만에 출도한 딸님.. 과 아들님..



시원한 아사이도 한잔하고 나니...





짬뽕그릇이 텅~~ 비어버렸군요




남들 다 하는 감성캠핑.. 나도 좀 해보자! 라고 해서 구매한.. 커피머신..



밑둥에 원두가루와 물을 넣어 놓으면 기압차에 의해서.. 에스프로소가 컵 위로 끓어서 올라오는 

과학적인 구조.. 입니다.



날은 슬슬 저물고.... 이젠 해가 제법 짧아 졌네요.



몇백년만에... 화로대 개시....



차콜 가방 대신.. 탄통을 이용해 차콜을 보관해주는 센스!!


기타 등등 불 장비들!!



슬슬.. 어둠이 내려옵니다. 테이블에는.. 렌턴을 셋팅하기 시작해 봅니다.



저녁 줌비. 간만에.. 목삼겹.. 그리고 소고기!


간단하게 기름기로 시즈닝을 좀 해주고..



금새 금새 어두워지는 캠핑장..



고기 구워 봅니다. 맛나 보이네요. 지금 봐도..



고기를 다 굽고.. 먹을때 쯤 되니.... 주변이 캄캄합니다.

소박하지만 비용은 비싼.. 저녁 만찬 입니다. 그래도.. 이 한끼가 얼마나 큰 힐링이 되는지...

아시는 분들은 다 아시겠지요..



간만에 불질 중인 아들님.


짠...




.

.

.

.

.



아침이 밝았습니다.

아침에는 해물탕을 끓였는데.. 양념의 실패로... 인해... 

마법의 라면 투척!!  그리하여.. 해물탕은 해물라면탕으로 변신!! 

하지만 맛나게 먹을 수 있었던 라면 스프에게 이 자리를 빌어 다시한번 감사의 뜻을 전하며. ㅋㅋ




세수도 안 했지만... 한 컷!



가을이 익어 가고 있습니다.

잠자리님이 타프에서 꾸벅 꾸벅 졸고 있군요..




끝이 없을 것 같았던 폭염이 사그라 들고 있습니다.



밤새.. 그 자리에서 우직하게 지켜주고 있던 그녀석.. 랜디...4




슬슬 정리를 해볼까 합니다..





간밤에 안락한 잠자리를 제공해주었던.. 힐레베르크 알락 의.. 카피... 라푸마 어프로치2

그리고 간단모드의 절정.. k2 카츄마!





K2 카츄마.




라푸마.. 어프로치2




자 이제 철수...!



철수 할때는 시원하게 도강? 을 한번 해줘봅니다. ㅎㅎ. 개울 수준이지만.. 시원 합니다.



비오면 여기로 가지 마시길 ㅋㅋ


간만에 힐링을 하고 왔습니다.


언제나 그렇듯.. 시간은 유수와 같고.. 남는건 사진 뿐이며...


하고 싶은 것은 하고 살아야 한다는.. 단순 명료한... 캠핑.... 후기를 마치며...1



Posted by 비오는날.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라즈베리 2013.09.09 17:1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와~~ 가을의 높다람이 느껴져요~~^^
    다음에 만나뵈면 짬뽕 레시피 알려주세요~~^^